파프리카 색깔별 효능과 먹는방법

파프리카는 색상이 다양하게 있다. 그리고 심지어 어떤 사람들은 파프리카와 피망이 동일하다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다. 하지만 파프리카와 피망은 차이점이 분명히 존재한다. 파프리카 과육은 두꺼워서 아삭한 식감을 가지고 있지만 피망은 과육이 얇고 물컹한 식감이 있다. 또한 파프리카는 단맛과 신맛이 있다면 피망은 매운맛과 쓴맛이 주로 강하다. 물론 피망도 요리를 하면 단맛이 강해지는 점은 있지만 생과육으로 보았을때는 분명한 차이가 존재한다.

파프리카가 좋은 이유

고추과 식물중 하나이지만 파프리카는 매운맛이 없다. 여기에 빨강, 노랑, 주황, 초록 등 다양한 색상으로 구성되어 있어 요리를 꾸미기에도 안성 맞춤이라고 볼수 있으며 먹는 방법도 다야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가격은 비쌀때도 있고 쌀때도 있지만 전반적으로 건강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가격을 생각하면서 고를 이유는 없다.

색깔별로 다른 영양소

파프리카는 효능도 서로 다르지만 이는 영양성분도 다르기 때문이다. 빨간색은 칼슘과 인 리코펜 성분이 풍부하며 주황색은 비타민C나 철분이 가득있다. 노란색은 피라진 플라보노이드 성분이 있으며 초록색은 철분과 섬유질이 풍부하다고 알려져있다. 해당 성분 때문에 파프리카 색깔별로 다양한 건강이점을 제공하게 된다.

파프리카의 효능

노란색 파프리카에 함유된 피라진 성분은 고혈압, 심근경색, 뇌경색 같은 혈관질환에 도움이 되는 성분이며 칼슘이 풍부한 빨간색은 뼈 건강에도 좋지만 면역력에 좋은 베타카로틴이 함유되어 있어 암을 예방하는 효과도 기대해볼수가 있다.

주황색 파프리카는 비타민C가 다른 파프리카 대비 2배이상 많기 때문에 피부 미용을 생각한다면 꼭 주황색 파프리카를 먹는 것이 도움이 될수 있고 피망 같이 생긴 초록색 파프리카는 철분이 풍부하여서 빈혈 증상이 심한 분들이 먹으면 좋다.

이처럼 파프리카는 각자만의 색소와 영양소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효능도 의외로 많이 다르다. 그러나 맛의 차이는 느끼기 어렵기 때문에 요리를 알록달록 꾸밀수 있으면서 특유의 아삭한 식감과 건강을 동시에 제공 받을수 있는 만큼 좋은 부분이 많다고 본다.

파프리카 세척방법

생으로 먹을수도 있지만 파프리카는 깨끗하게 세척해서 먹는 것이 좋다. 베이킹 소다를 물에 섞어서 닦아주면 농약을 제거하는데 좋고 베이킹소다가 없다면 식초를 사용하는 것도 좋다. 채소 전용 세제도 있지만 사용하는 사람이 적어서 패스하고 최소한 흐르는 물을 통해서라도 파프리카를 세척하여 농약 잔여물을 제거하기를 권장한다.

파프리카를 오랫동안 보관하고 싶다면 줄기를 제거하고 크게 썰어놓아서 보관하면 오랫동안 보관이 가능하지만 줄기를 제거하지 않은채 냉장고에 넣으면 금방 상할수 있으니 참고를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