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립선암 방사선항암치료 부작용 관리방법

전립선암이 생기는 원인은 다양하지만 대부분 노화로 인해서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고 보면 된다. 희귀한 암도 아니고 드물기 때문에 남자들은 정기적으로 전립선 건강검진을 받는 것이 가장 중요한대 혹 전립선암이 생기게 되면 다른 암들과 마찬가지로 방사선항암치료 과정을 거치게 된다. 치료를 위한 과정이지만 문제는 항암치료가 부작용이 상당하다는 점이다.

전립선암 방사선항암치료 후

전립선 절제술과 방사선 치료를 하는 이유는 근본적인 암을 제거하기 위함이다. 다만 이 과정에서 배뇨와 발기를 조절하는 전립선에 손상이 가해질수가 있다. 그래서 부작용으로 발기부전, 요실금, 비뇨기증상 등이 나타나게 된다. 그렇다면 이러한 부작용을 관리하는 방법이 무엇이 있을까

부작용 관리방법

방사선항암치료를 한다고 해서 곧바로 발기부전 문제가 발생하는 것은 아니다. 사람마다 다른데 최대 몇달 또는 몇년 후에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그래도 이러한 문제는 해결 방법이 있다.

발기문제는 약을 복용하여 교정 효과를 보거나 주사시술을 통해 이을 보완 할 수가 있기 때문이다. 이외에 장치나 다른 의학적인 방법이 있기 때문에 혹여나 젊은 나이에 전립선암을 겪게 되고 치료를 다했다 하더라도 남자로서의 자존감 문제인 부작용을 걱정한다면 안심해도 된다고 이야기 하고 싶다.

정액생산 문제도 전립선암 항암치료 부작용중 하나다. 주로 정낭이 방사선 영향을 받게 되면 사정액의 영향을 주게 되는데 이경우 남자불임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지만 그렇다고 임신 계획을 하지 못하는 것은 아니다. 생식력이 떨어지지만 남은 정자를 이용하여 아이를 계획할수가 있기 때문이다.

요실금 증상은 많이들 경험하는 부작용중 하나다. 약 70%가 여기에 해당된다고 하는대 절제술만 하더라도 발생할 확률이 높아지고 방사선 항암치료를 받은 경우에는 그 위험성이 커지게 된다. 그래서 해결방법으로는 주로 약물, 운동요법이 권장되고 이후 관리가 안된다면 필요시 수술을 하여 문제를 해결할수가 있다.

비뇨기 증상은 소변을 볼때 불편하거나 통증이 있을수 있다. 이러한 문제도 전립선암 치료후 많이 발생하는 문제중 하나인대 이부분도 해결할수가 있는 부분이라서 치료후에 큰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전립선암 치료후 부작용은 언제까지?

이러한 부작용이 발생하는 문제는 사람마다 시기가 다르다. 누구는 즉각적으로 나타나기도 하지만 누구는 수년 후에 발생하기도 한다. 그렇기 때문에 전립선암 치료가 잘 끝났고 부작용도 없다고 해서 안심해서는 안된다. 항상 이를 대비하는 마음을 가지고 있는 것이 좋다. 왜냐면 전립선암 부작용 증상들이 비뇨질환과 연관되어 있기 때문에 재발한 것이 아닌가 라는 걱정이 더 큰게 현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