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산균이 가진 놀라운 효능

유산균은 우리 몸에 유익한 균으로 알려져 있다. 유산균 같은 경우는 주로 우리 소화기관쪽에 존재하면서 소화를 돕고 면역체계를 강화하는 기능을 해준다. 최근들어서는 다양한 유산균 제품이 출시중이며 분말가루 형태, 알약형태, 음료 형태로 나오는 등 여러 방식으로 유산균을 섭취 할 수가 있다는 장점과 저렴한 가격이라는 메리트도 있기 때문에 꾸준히 구매해서 먹는 보충제가 됐다.

다같은 유산균이 아니다. 유산균도 종류가 있다.

총칭 때문에 대부분 유산균이 하나의 좋은균이라고 인식하는 경우가 많지만 아니다. “락토바실러스 아시도필루스” 라는 균은 소화기능 면역체계 강화뿐만 아니라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 관리와 항암 효과도 가지고 있으며 과민성대장증후군 때문에 발생하는 복통을 완화하는데 뛰어난 효능을 가지고 있다. “비피도박테리움 비피덤”도 장내 유익한 균이지만 유산균 증식 및 유해균을 억제하는데 좋고 변비를 해소하는데 뛰어난 효능을 가지고 있다.

“스트랩토커스 써모필러스” 균은 주로 유산균 제품의 원료로 사용되는 균으로 이역시 배변활동을 원활하게 해주면서 유해한 균을 제거해주는 효과를 가지고 있다. 마지막 “사카로미세스 보울라디” 효모는 소화개선 및 장건강에 도움이 될수가 있으며 항생제를 먹다가 발생하는 부작용인 위장문제를 해결하는데도 좋다. 이외에 유산균 종류는 많다. 비슷하지만 각자의 고유 기능이 다른 만큼 알아둬서 나쁠것은 없다.

유산균은 꼭 제품화된게 아니어도 된다.

이유는 우리가 먹는 된장, 김치, 요거트, 두유 등에도 유산균이 풍부하게 함유를 하고 있기 때문이다. 필요에 따라서는 유산균 제품을 구매하여 먹는 방법도 있지만 대체로 발효된 식품에서 자연스럽게 발생한 유산균이 흡수율이 높은 만큼 더 건강한 효과를 기대할수가 있다. 유산균 보충제는 말그대로 보조제이기 때문에 따로 편식을 하지 않는다면 꼭 사먹을 필요는 없다.

유산균이 가지고 있는 효능은?

소화과정을 도와주며 문제가 생겨서 발생하는 복통, 가스 등을 해결해준다. 유해한 균을 제거하고 유익한 균만 장내에 남을 경우 장건강에 도움이 될수가 있으며 면역체계가 강화된 만큼 각종 질병 예방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에 장염 같은 증상도 미리 예방 할 수가 있다. 일부 연구에서는 유산균이 알레르기 발생 위험도를 낮출수 있다는 결과도 내놓은 만큼 알레르기가 심하면 도움을 받을수 있으며 항생제 복용으로 인한 균 파괴를 다시 복구시키는데도 효능이 있다.

유산균 복용시간은 정해진게 없다.

즉 식전이든 식후든 상관이 없다. 일부 사람들은 공복에 먹어야만 유산균이 장기간 살아갈수가 있다고 이야기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꾸준히 유산균을 먹어주면 이러한 문제는 아무런 상관이 없다고 하는 사람들도 있다. 식약처에서 권장하는 유산균 수는 1억~100억마리 정도라고 추정하고 있지만 단기간내 섭취로는 큰 효과를 보기가 어렵기 때문에 몇달 이상은 꾸준히 섭취해주는 것도 방법이다. 물론 편식을 하지 않는다면 적정량만 섭취해도 효과를 볼수가 있을수 있다.

유산균 다이어트는 효과가 있을까?

어느정도 영향은 줄수가 있다. 포만감을 제공하여 과식을 억제할수가 있기 때문이다. 또한 소화건강을 개선하여 신진대사를 촉진함으로 열량소비를 유도할수가 있기 때문에 유산균이 좋을수 있고, 특정 유산균은 지방 제거에도 도움이 되는 만큼 뱃살을 빼는데 효과가 있을수 있다. 당뇨병 같은 경우는 혈당관리가 필수적이다. 이역시 일부 특정 유산균이 혈당관리에도 관여를 하는 만큼 도움이 될수가 있기 때문에 유산균 종류에 대해서 잘 알아보고 도움을 받는게 좋다.

하지만 유산균만 먹는다고 해서 다이어트가 이뤄지지는 않는다. 건강한 생활습관은 물론 식단을 조절해야하며 운동도 병행을 해줘야만 한다. 즉 먹어서만 살빠지는 약은 존재하지 않는다. 만약 먹어서만 살이빠진다면 건강에 적신호라고 인식해야 하기 때문에 유산균은 다이어트에 보조적으로 도움이 될뿐이라는 점을 잊지 말아야 한다.